본문 바로가기

국내여행/전통시장

경기도 양평오일장 양평역 옆 양평시장

양평장은 3,8일장이예요.

4,9일장인 모란시장에 놀러 가는 걸 좋아하는 저는 

주말에 4일9일이 끼지 않아서 안타까워하다가 양평장으로 고고싱 했습니다.

크게 기대를 하지 않고 갔는데, 의외로 양평오일장에 볼거리가 많더군요!

양평시장공영주차장 공영주차장 | 상세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리 170

양평오일장은 양평역 바로 옆에서 열리고 있는데요. 

주차는 양평역에 하시고 내려가셔도 될 듯 하구요. 

양평역으로 기차를 타고 오셔서 구경하셔도 괜찮을 듯 합니다. 

저희 집에서는 기차가 바로 갈 수가 없으니, 차로 가는 게 가장 편하긴 하죠.

양평역사 옆에 있는 오일장 이외에 양평상설시장까지도 볼거리들이 넘쳐 납니다.

양평시장 초입이예요~

제가 제일 좋아하는 반건조 문어 다리입니다. 

여기 것은 좀 싱겁더군요~, 장호원 장의 문어 다리가 가장 맛있었습니다.

전통 재래 시장에서 빠질 수 없는 생과자 백화점~ 

별거 다 파는 만물 벼룩시장. 

굉장히 오래된 별의 별 것들이 다 있더군요.

옛날 숯을 올려 놓는 다리미, 코뚜레, 엿가위, 옛날 자물쇠, 램프, 채찍???? 어따 쓰려구??

설마 위에서의 채찍은 이런 용도??? 

굉장히 레어한 잡지들이 눈에 띄는군요. ㅎㅎㅎㅎ 

포즈가 야릇한 장식동상과....민망한 것들...

양지머리국밥 4천원! 

장터 국밥은 장터에서 꼭 맛봐야 하는 거죠~, 

지평막걸리도 파네요. 역시 양평의 오일장 답네요.

즉석에서 만들어파는 고기만두도 먹음직 스러워보이고~

수수부꾸미가 엄청 큼직해서...수수부꾸미인지 못알아 봤어요.

아무튼 먹고 싶었지만, 시장표 빈대떡을 맛보기 위해 참았습니다.

바로 요녀석!! 

양평장의 한 가운데 쯔음에서 파는 아주 두툼한 빈대떡!

노릇하게 익어가는 빈대떡이 식욕을 자극하네요!!

이 집은 테이블이 빌 틈이 없더군요.

한참을 기다리다 다른데 다녀왔다가 겨우 운 좋게 자리잡았습니다.

전은 한 근에 5천원, 빈대떡 5천원!!! 

저 두툼하고 큰 빈대떡이 5천원이래요~ 역시 전통시장~

헉. 잉어가 미터급입니다. 이런 녀석도 팔리네요!

어마어마한 크기의 잉어! 이 녀석은 낚시춘추에 실려야 할 녀석이 양평시장에서 팔리고 있군요!

족발집도~ 인기 짱입니다. 

양평시장 안쪽 깊숙히 있는 또 다른 빈대떡집. 이 집의 빈대떡은 넓고 얇게 부쳐줍니다.

이 집에서는 즉석에서 튀겨주는 치킨과 같이 막걸리 한잔 할 수 있는 집예요~

이 집도 앉을 자리가 없다는~

토마토 백화점인 듯 잘 익은 토마토, 방울토마토, 푸르스름한 토마토...죄다 토마토~

코뚜레 만드시던 분인지, 장식용, 부적처럼 코뚜레를 파네요.

서울에서 살짝 벗어난 양평인데도, 농촌답게 고추 모종도 종류별로 판매를 하더군요.

각종 마! 장마, 산마~

양평시장 먹거리 골목 끄트머리에 있는 도넛 노점. 잡채 어묵 3개에 천원! 잡채 어묵 강추예요~

젊은 부부 두 분이서 만드는 족족 팔아 댑니다. 그만큼 맛있는 거죠~ 사람들의 왕래가 많은 편이 아닌 자린데도 말이죠~

양평시장 먹거리골목 끄트머리 사거리에 있는 빵집에서 더워서 아이스 아메리카노 한잔씩 시켜서 노상 테이블에 앉아서 뉴요커 놀이를 하면서 바로 앞에서 파는 잡채어묵을 먹었어요~

단면은 이렇게 생겼답니다. 부드럽고 쫄깃해요~

로티보이 베이크샵!

따뜻한 봄날 모자장수 할아버지께서 낮잠을 주무시네요~ 장사는 언제 하시려고~

양평시장을 벗어난 큰길.

즐거워하시는 상인 아주머니 ㅎㅎㅎ

선지해장국밥 노점

다시 빈대떡 집이예요~ 역시 자리가 안 난다는~ 

그래도 꿋꿋이 기다려서 자릴 잡아 한잔 했더랍니다.~

2016.04.03 22:0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양평군 양평읍 양근리 170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