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내여행/맛집

을지로 이멜다분식 알럽 크림파스타 오므라이스 청계 세운상가 맛집 대림상가 공중보행로 솔 커피숍 옛날팥빙수 옛날쌍화차 노른자 둥둥

by 낯선.공간 2022. 6. 16.
반응형

을지로 4가 역 케이뱅크 프로젝트를 수행 중인데 본사 여유공간 부족으로 인근의 삼풍 넥서스 빌딩에서 일하는 중이다. 바로 옆에 대림상가라는 간판이 붙어 있는데 이게 청계 세운상가인지 대림상가인지 잘 모르겠다. 분명 삼풍 넥서스 길 건너편 상가는 대림상가 건물인데 을지로 이멜다 분식 주소는 청계 세운상가로 돼 있다.

맞나??

세운상가는 대림상가 끄트머리에서 길 건너편인거 같은데...

아무튼 이 상가3층에 이멜다 분식이라고 있다.

세운상가부터 시작해서 퇴계로 충무로역까지 이어져 있는 이 세운상가 공중 보행로를 이용하면 손쉽게 만날 수 있는 요새 힙한 양식당이다. 공중 보행로는 사실 세운상가부터 대림상가까지만 이용 가능한 상태다. 삼풍상가부터 충무로역까지는 아직 공사 중이다. 여자 친구가 점심 같이 먹자고 놀러 온 터라 나름 신경 써서 고른 힙지로 맛집인 이멜다 분식을 방문해 봤다.

대림상가 힘한 카페나 식당들이 그러하듯 오래된 상가건물의 상점 한편을 나름 힙한 인테리어로 꾸며놓은 식당이다.

아기자기한 인테리어소품이 놓인 전형적인 을지로의 힙한 식당이다.

 

이멜다 분식이라는 간판 때문에 떡볶이 오뎅 김밥 같은 분식 전문인 줄 알았지만 막상 방문해 보니.

가장 많이 주문하는 메뉴는 오므라이스다. 그래서 우리도 오므라이스를 주문했다. 오므라이스를 주문했으니 분식보다는 알럽 크림 파스타가 눈에 들어온다.

알럽 크림 파스타를 함께 주문했다.

결국 분식과 상관없는 메뉴만 주문하게 됐다.

분식집이라기에는 꽤 퀄리티 있는 식당인셈이다.

알럽 크림파스타는 크림 파스타 기본에 명란과 날치알이 들어간 파스타로 적당히 짭조름한 맛과 적당히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리조또로 만들었어도 맛있었을 메뉴다.

가장 인기 있어보이는 오므라이스도 신의 한 수다.

여자 친구와 식사를 마치고 청계 세운상가 4층에 위치한 커피숍 솔에 방문했다.

솔 다방이었을 것만 같은 레트로풍... 은 쥐뿔.

그냥 오래된 다방이다.

힙지로의 흔한감성인 레트로풍 인테리어가 아니라 그냥 사장님이 올드하신 분이시다. 게다가 가게 한쪽 구석은 굉장히 지저분하다.

여자 친구가 앉아 있던 소파 옆쪽으로 거미줄과 먼지가 그렇게 많았다.

사장님은 트로트 가수 김호중의 팬인 것이 확실해 보인다.

김호중 사당이라도 지어져 있는 줄 알았다. 그러함에도 불구하고 계란 노른자가 띄워져 있는 옛날 쌍화차와 옛날 팥빙수는 그럭저럭 평타는 쳤다.

특이하게도 쌍화차에 깨가 엄청 많이 들어가 있다.

상가 4층에 위치해 있는 데다가 3층에서는 계단으로만 올라가야 하는 것처럼 보이기 때문인지 손님은 그리 많지 않다.

오랜 단골처럼 보이는 어르신들이 좀 왔다 갔다 할 뿐이다. 2~3인용 소파가 마주 보고 있어서 여자 친구와 데이트하다가 서로 기대앉아 있고 싶을 땐 잠시 들를만한 공간이다.

살짝 가림막도 설치돼 있어서 사람들이 안볼 때 슬쩍 키스를 나눠도 나름 괜찮다. 근처 직장인들이라면 점심시간에 들러서 쌍화차 한잔 시켜놓고 낮잠을 즐기기에도 좋은 공간으로 보인다.

반응형

댓글0